목양칼럼

  • 담임목사 코너 >
  • 목양칼럼
신앙의 단순성
운영자 2017-11-05 추천 2 댓글 0 조회 156

마음이 많이 아플 때 꼭 하루씩만 살기로 했다.

몸이 많이 아플 때 꼭 한 순간씩만 살기로 했다.

고마운 것만 기억하고 어떤 경우에도 남의 탓을 안 하기로 했다.

고요히 나 자신만 들여다보기로 했다.

내게 주어진 하루만이 전 생애라고 생각하니

저만치서 행복이 웃으며 걸어 왔다.

 

-이해인 , ‘희망은 깨어 있네중에서 -

 

 

매일 하루를 살아야지이것은 오래 된 저의 신앙의 습관입니다.

또한 빛 가운데 걸어 갈 수 있는 비결이기도 합니다.

마음이 아플 때 어제의 일 때문에 몸서리치는 것이 아니라,

오늘 아프지 않는 하루를 살고,

사람이 떠날 때 연연하는 것이 아니라,

고마운 것만 기억하는 것이 오늘을 밝게 합니다.

 

하루는 거룩할 수 있고, 하루는 용서 할 수 있고,

하루는 감사 할 수 있습니다.

이 하루는 모아져,

그래서 언젠가의 날에 생은 아름답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.

저는 이것을 신앙의 단순성이라고 부릅니다.

하루를 길 되신 그분 맘 따라 가는 것 말입니다.

 

자유게시판 목록
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
이전글 나만의 인생 나무 운영자 2017.11.12 2 162
다음글 두번째 귀의 운영자 2017.10.29 1 41

06727 서울 서초구 서초동 1342 반포제일교회 TEL : 02-532-4115 지도보기

Copyright © 반포제일교회. All Rights reserved. MADE BY ONMAM.COM

  • Today11
  • Total49,628
  • rss
  • 모바일웹지원
  • 2016 Best